걸스데이 유라와 공감각 주워들은 이야기


공감각자들은 한 가지 감각에 자극을 받을 때 다른 감각을 같이 자극 받아 둘을 동일시하게 됩니다.
유라의 경우는 미각과 시각이 합쳐진 케이스로 보입니다.

이야기를 할 때 사람들은 웃어넘겼지만 공감각자 본인은 본래부터 가지고 있던 감각이기 때문에 당연하게 느끼는 부분이라 보통 사람들의 공감을 사지 못하는 것이죠. 약 10여년전에 공감각이 생겨나는 이유에 대한 연구 결과가 나왔는데(관련기사 : http://www.hani.co.kr/arti/society/health/21070.html) 태아일 때는 감각 신경이 완전히 분화되지 않았다가 점점 자라나면서 각 감각 영역별 분리가 일어나는데 이 때 분리가 덜 일어난 결과라고 합니다.

공감각은 감각신경 사이의 자극을 공유하므로 청각, 시각, 촉각, 미각, 후각의 중두가지, 혹은 세가지가 한꺼번에 느껴질 수 있다는 겁니다. 그렇다면 2중 감각과 3중 감각의 공유가 일어날 경우의 수는 10가지, 4중은 5가지가 있을 텐데(수학이 약해서 방정식의 해를 구하는 대신 그냥 사이트를 이용함; https://ko.numberempire.com/combinatorialcalculator.php) 다 보면 너무 길어지니까 2중 감각의 공유만 한번 나열해보겠습니다.

시각X미각 시각X후각 시각X청각 시각X촉각

미각X후각 미각X청각 미각X촉각

후각X청각 후각X촉각 청각X촉각

여기에 또 사람마다 연결 되는 감각의 형태가 다 다르다보니 영상에서 보듯 굴이 검은 색 맛이라고 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어떤 경우에는 굴이 빨간 맛이라고 이야기하는 사람도 있을 겁니다. 굳이 여기서 굴과 빨간 색을 연결시켜 설명한 이유는 우리가 문화적, 문학적으로 심상을 표현하기 위해 공감각을 사용하는 경우와 실제 감각신경의 교차연결은 다를 수 있다는 걸 설명하기 위해서입니다. 예를 들어 박성룡 시인의 '풀잎'에서는 "우리들의 입 속에서는푸른 휘파람 소리가 나거든요."라는 표현이 나오지만 어떤 시각X청각 공감각자는 휘파람 소리를 노란색이나 붉은 색으로 인식할 수 있다는 거죠. 이런 분들은 시를 읽을 때 자신이 가지고 있는 공감각과 같은 심상을 사용하는 시를 읽을 때 위화감이 들 것 같군요(e.g. 나는 분명 차가움을 검은색으로 인식하는데 시에서는 "시리도록 파란" 같은 표현이 나올 때).

덧글

  • ak 2018/07/01 18:19 # 답글

    검은맛이 냄비에 눌러붙은 쓴내나는 탄맛 말하는건줄알았음...

    굴, 성게알, 조개등 해산물은 바다속에서 삼

    물의 특성은 빛을 투과하고 흡수하는데 수심이 깊어질수록 빛이 거의 도달하지않아 어둡고 깜깜함 암흑의세계라고 표현하기도함

    참고로 바다는 물이지만 강이나 호수보다도 깊음

    그로인해 깊은바다인 심해에 사는 해저생물은 거의 시각이 퇴화되어있음 시각정보가 장님수준이란 얘기임

    하나더 추가하자면 동양의 음양오행론에서 물은 흑색 검은빛을 상징함

    -짠맛을 뜻하기도한다고합니다

    유라말이 일리가있는것같기도 ㅋㅋㅋㅋㅋㅋㅋ
  • ak 2018/07/01 18:32 # 답글

    참고로 사람들이 즐겨먹는 이 해산물들의 특징은 햇빛에 장시간 노출되고 수온이 올라가면 하얗게 탈색된것처럼 백화현상이 일어나는 탄산칼슘으로 이루어진 단단한 껍데기속에 둘러쌓여있는것으로서
    조개 껍데기는 재활용하거나 빛깔이 이뻐서 자개라고, 나전칠기 공예에 쓰이기도함
    껍데기가 있는건 내부를 가리기위해 또는 보호하기위해 그런걸테고...

    조개, 굴은 패각류
    성게는 극피동물문 - 극피동물의 보편적인 특징은 체벽에 탄산 칼슘으로 이루어진 석회판의 견고한 골격을 함유하고,
    https://namu.wiki/w/%EA%B7%B9%ED%94%BC%EB%8F%99%EB%AC%BC
댓글 입력 영역